menu
태풍 ‘찬투’ 영향, 16일 제주‧17일 남부 강풍에 많은 비
전국 제주

태풍 ‘찬투’ 영향, 16일 제주‧17일 남부 강풍에 많은 비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영향으로 모레(16일) 제주지역과 17일 남부지역에 강한 바람과 많은 비가 예상되고 있다. 사진은 기사와 관련없음. (제공: 게티이미지뱅크) ⓒ천지일보 2021.9.14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영향으로 모레(16일) 제주지역과 17일 남부지역에 강한 바람과 많은 비가 예상되고 있다. 사진은 기사와 관련없음. (제공: 게티이미지뱅크) ⓒ천지일보 2021.9.14  

제주, 강풍특보 발효
대부분 해상 풍랑 주의

[천지일보=김지현 기자]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영향으로 모레(16일) 제주지역과 17일 남부지역에 강한 바람과 많은 비가 예상되고 있다.

강풍특보가 발효된 제주도에는 내일(15일)까지 바람이 35~60km/h(10~16m/s), 순간풍속 70km/h(20m/s)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14일)과 내일 수도권과 강원영서는 대체로 맑겠으나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흐리겠다.

제주도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전남권과 경남권에는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또 내일(15일)부터 모레(16일) 오전 사이 강원영동에도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현재 태풍 현황을 보면 14일 오후 3시 기준,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는 중국 상하이 동남동쪽 약 280km 부근 해상에 위치해있다.

14일 오후 4시 발표된 태풍 찬투 현황. (제공: 기상청) ⓒ천지일보 2021.9.14
14일 오후 4시 발표된 태풍 찬투 현황. (제공: 기상청) ⓒ천지일보 2021.9.14

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태풍 찬투는 중국 상하이 부근에서 정체하다가 모레부터 동북동진하면서 16일 오후부터 17일 사이 남부지방과 제주도를 중심으로 태풍의 영향권에 들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15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20~80mm, 전남권, 경남권 5~30mm, 강원영동지역 5mm 미만이다.

모레(16일) 수도권과 강원영서는 대체로 맑다가 밤부터 흐려지겠고,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흐리겠다. 제주도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전남권과 경남권은 밤부터 비가 시작되겠다.

기상청은 “특히 제주도는 16일 오후부터, 남부지방은 17일에 태풍의 영향권에서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태풍정보와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라며, 피해 없도록 다음과 같은 상황에 대비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유의사항으로는 ▲하천변 산책로 또는 지하차도 등 이용시 고립될 수 있으며 ▲저지대와 농경지 침수, 하천과 농수로 범람, 급류에 주의 ▲하수구나 배수구 등에서 물이 역류할 가능성과 배수 지연으로 인한 침수에 주의 ▲지면 꺼짐과 공사장, 비탈면, 옹벽, 축대 붕괴와 산사태 주의 ▲침수지역 감전사고와 자동차 시동 꺼짐에 주의할 것 등이 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